LATEST NEWS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한국타이어 자동화 검수 시스템 도입
입력 2020-04-09 17:23:11 l 최종 수정 2020-04-09 17:23:11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이사 조현범)가 인공지능(Artificial Intelligence, AI) 기술과 디지털 센서를 접목한 자동화 검수 시스템을 개발했다.
 
생산된 타이어 제품의 최종 검수 과정은 탑승자의 안전과 직결될 수 있는 마지막 관문으로 첨단 장비와 전문가의 숙련된 경험 등 다양한 테스트를 통해 진행된다. 통상적으로 기포 유무를 확인하는 레이저 간섭계 활용 타이어 내부 검사, 내부 조직을 정밀 관찰하는 X-레이 방사선 검사, 전문가의 오감을 활용한 외관 검사 등 3가지 종류의 검사가 이루어진다.
 
이번에 개발된 자동화 검수 시스템은 최종 검수 과정의 하나인 레이저 간섭계 활용 타이어 내부 검사에 적용된다. 기존 검사 과정에서는 고숙련 전문가가 다년간의 경험을 통해 학습한 선별 기준으로 부적합 요소를 찾아냈지만 AI 기술 기반 자동화 시스템을 통해 컴퓨터가 이를 판독해 낼 수 있게 됐다.
 
특히 부적합으로 판단해야 할 기포의 크기와 형상이 항상 동일하게 나타나지 않아 이미지 프로세싱이 어려운 부분이었으나 KAIST 산업 및 시스템공학과 AI 전문가들과의 협업으로 컴퓨터가 스스로 학습하고 부적합 기준을 체계화하는 머신러닝 기술을 적용해 자동화 시스템을 완성하게 됐다.
 
자동화 시스템의 적용이 완료되면 레이저 간섭계 활용 타이어 내부 검사의 일관성과 효율성이 극대화되며 판정 시간의 단축으로 설비 가동률 또한 크게 향상될 전망이다. 한국타이어는 향후 X-레이 방사선 검사, 외관 검수 과정에까지 AI 기술을 확산시킬 계획이다.
 
한국타이어는 2019년에도 인공지능을 활용한 타이어 컴파운드 물성 예측 모델인 VCD(Virtual Compound Design) 시스템 개발로 테크놀로지 기반 혁신의 가시적 성과를 드
 
service@trackside.co.kr, 사진/한국타이어
이전글 볼가스 레이싱 김재현 32번째 레이스에서 첫 우승
다음글 슈퍼레이스 심레이싱 10일부터 예선 접수
 
목록
 [SR 슈퍼6000] KIC에서 슈퍼6000 최다…
 한국테크놀로지그룹 판교테크노…
 그린카 '숨은 영웅 찾으RUN' 캠페…
 불스원 ‘불스원샷 스탠다드 그…
 금호타이어 세아트 이비자에 OE …
 [SR 슈퍼6000] 에버랜드 최다승은 …
 2020 슈퍼레이스 슈퍼6000 루키 4인…
 오일나우 서울사랑상품권 주유…
 금호타이어 홈페이지 리뉴얼 오…
 [SR] 아트라스비엑스 슈퍼6000 최…

DMZ 평화이…

인제스피디…

인제스피디…

슈퍼레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