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 [KSF]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유쾌한 축하쇼는 시원한 물과 함께…
입력 2012-06-21 13:15:24 l 최종 수정 2012-06-21 13:15:24

‘유쾌한 물벼락!
코리아 스피드 페스티벌 2전이 열린 6 17(). 쏠라이트 인디고 레이싱팀 베테랑 오일기는 이 날 호쾌한 추월극을 펼쳐 보이며 제네시스 쿠페 챔피언십 우승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레이스 막판, 최명길과 다카유키 아오키의 불꽃같은 공략을 거뜬히 막아낸 오일기가 25랩 결승을 마치고 팀으로 돌아오자 헹가래 대신 그를 반긴 것은 한 양동이의 물벼락! 미캐닉 민철기의 거친(?) 축하쇼가 인디고 진영에 함박웃음을 선사했다
 
아래 사진 역시 우승 드라이버를 위한 또 하나의 축하쇼. 2011 7 17, CJ 슈퍼 레이스 제네시스 쿠페 4전에서 1위 체커기를 받은 유경욱은 물벼락보다 더 거친 팀원들의 환대(?)를 온몸으로 받아들였다.
 
우승 드라이버만이 누릴 수 있는 깜짝쇼! 온몸이 흠뻑 젖을지라도 이처럼 유쾌한 물벼락은 모든 드라이버들이 고대하는 이벤트가 아닐까?
 
 
박기현(allen@trackside.co.kr), 사진/정인성, EXR 팀106 
[CopyrightTracksid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WRC 챔피언이 타게 될 시트로앵 DS3 ‘XL’
다음글 시리즈 3전 영암에서 열린다
 
목록
 ‘포천 레이스웨이’ 공식 출범 …
 2018 레디컬 컵 아시아 윈터 프로…
 2018 24시 시리즈 미국전 이번 주…
 2018 슈퍼스타드리프트챌린지 2라…
 쉐보레, 어린이 대상 전자기기 …
 한국자동차공학회, 2018 추계학술…
 오일나우, 전국 기름값 인하 동…
 금호타이어, ‘함께 Green 희망의 …
 제2회 판교자율주행모터쇼 대학…
 제2회 판교자율주행모터쇼, 네트…

아트라스BX,…

비트알앤디…

캐딜락 6000 …

김효겸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