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TEST NEWS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현대자동차그룹, 시니어 맞춤형 교통안전교육 실시
입력 2019-09-18 19:39:36 l 최종 수정 2019-09-18 19:39:36

현대자동차그룹이 918() 경기도 화성시에 위치한 신텍스에서 제4회 시니어 교통안전 골든벨을 개최하고, 다양한 시니어 맞춤형 교통안전교육을 진행한다. 시니어 교통안전 골든벨은 현대자동차그룹이 65세 이상 고령자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교통안전 베테랑 교실의 우수 수료자들이 참가하는 서바이벌 형식의 퀴즈 대회로 올해는 전국 각지에서 예선을 거친 400명이 참가했다.
 
대회 주제는 시니어 교통사고 예방과 교통안전이다. 노화에 따른 신체적 변화와 교통사고 예방법, 실생활 교통안전, 교통안전 표지판의 의미 등 다양한 퀴즈 풀이를 통해 최종 3인의 입상자가 선정됐다.
 
현대자동차그룹은 고령자 교통사고 증가가 사회문제로 대두되며 2016년부터 도로교통공단,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교통안전 베테랑 교실을 실시하고 있다. 교통안전 베테랑 교실은 65세 이상 고령자를 위한 안전운전 교육, 안전보행 교육, 운전능력 자가진단, 교통사고 발생 시 대처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으며, 지난 4년간 전국 119개의 노인복지관에서 약 8천여명이 교육을 수료했다.
 
아울러 현대자동차그룹은 교통안전교육 특화버스를 제작해 도로교통공단에 제공, 도서산간지역의 고령자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교통안전교육도 실시하고 있으며 약 12천 명이 교육 혜택을 받았다. 특히 2차년도인 2017년부터는 교육 우수 수료자 중 1,130명을 교통안전 지도사로 양성해 각 지역사회에서 교통안전 취약지역을 찾아 개선하는 교통안전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교통안전교육 수료자에게는 2년간 5%의 자동차보험 할인혜택도 제공된다(도로교통공단 제공).
 
현대자동차그룹 관계자는 고령자 교통안전은 앞으로 한국 사회에서 지속적으로 관심을 기울여야 하는 사안이라며, “고령자 안전을 위한 활동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자동차그룹은 세이프 무브’(Safe Move)를 그룹의 핵심 사회공헌활동 중 하나로 삼고, 고령자 교통안전 교육 외에도 어린이를 대상으로 로보카 폴리 등 캐릭터를 활용한 교통안전 교육, 국내 최대 어린이 교통안전 체험관 키즈오토파크운영, 어린이 통학차 승하차시 사고 방지를 위한 천사의 날개기증 등 다양한 교통안전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service@trackside.co.kr, 사진/현대자동차
[CopyrightRACEWEE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지넷시스템, 자동차용 공기청정기 G-A1000 출시
다음글 현대·기아차, 센터 사이드 에어백 개발 완료
 
목록
 한국타이어 2019 대전사이언스페…
 슈퍼챌린지 최종전 ‘한중일 슈…
 금호타이어 임원 인사 단행
 공승권 vs 김성훈, KSF 모닝 챌린…
 슈퍼레이스 ASA 6000 패권 경쟁 점…
 2019 슈퍼레이스 ASA 6000 챔피언 경…
 금호타이어 KCSI 승용차 타이어 …
 쉐보레 스파크, 고객만족도 5년 …
 현대차, 인제 스피디움에서 2019 …
 2019 광주 짐카나 10월 27일 개최

퍼플모터스…

인디고 최…

현대 i30 N TC…

페라리 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