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HER NEWS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오토모빌리 피닌파리나, 몬테레이 카 위크 2019 참가
입력 2019-08-08 11:15:18 l 최종 수정 2019-08-08 11:15:18

인도의 대표 자동차 기업 마힌드라 & 마힌드라의 럭셔리카 브랜드 오토모빌리 피닌파리나가 몬테레이 카 위크 2019(Monterey Car Week 2019)에 참가한다. 매년 미국 캘리포니아 몬테레이에서 열리는 이 축제는 올해 89일부터 18일까지 진행되며, 럭셔리 카 전시, 경매, 레이싱 등 다양한 부대 행사가 열린다.
 
오토모빌리 피닌파리나는 축제 기간 동안 퍼레이드와 프리젠테이션 등을 통해 럭셔리 카 브랜드로서의 과거와 현재뿐만 아니라 EV 슈퍼카 브랜드로서 새롭게 여는 미래를 선보일 예정이다. 오토모빌리 피닌파리나 CEO 미하엘 퍼쉬케는 디자인 책임자 루카 보르고뇨와 함께 몬테레이 카 위크에 참석해 오토모빌리 피닌파리나의 향후 디자인 방향성과 제품 포트폴리오를 알릴 예정이다.
 
오토모빌리 피닌파리나는 815일 오후 1시부터 4시간 동안 진행되는 전설의 드라이브 행사에서 시대를 풍미했던 피닌파리나의 럭셔리 클래식 카들의 퍼레이드를 선보인다. 이 퍼레이드에서는 지난 3월 제네바 모터쇼에서 처음 공개된 전기 하이퍼 GT카 바티스타가 북미 시장 최초로 공개된다.
 
피닌파리나는 이탈리아의 자동차 디자인 명가로 201512월 마힌드라 & 마힌드라에 인수됐다. 마힌드라 & 마힌드라는 2013년부터 지속적으로 참가하고 있는 포뮬러 E 챔피언십에서 전기차 기술력을 축적해왔다. 올해 3월 제네바 모터쇼에서 최초 공개된 바티스타는 창업주 바티스타 피닌파리나의 이름을 붙였다.
 
바티스타는 피닌파리나 창립 90주년을 기념해 2020년 출시될 예정이다. 이 차는 최근 디자인이 강화되면서 1회 충전에 450km까지 주행할 수 있을 정도로 성능이 강력해졌다. 피닌파리나는 희소성을 더하기 위해 150대 한정 수작업으로 이탈리아에서 생산되며, 미국, 유럽, 중동과 아시아 지역에 각각 50대씩 배정된다. 가격대는 200만유로(27억원) 정도로 책정될 예정이다.
 
service@trackside.co.kr, 사진/마힌드라 & 마힌드라
[CopyrightRACEWEE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한국지엠한마음재단, 다문화 가족 교육 프로그램 지원
다음글 한국타이어 2019 타이어세이프 어워드 수상
 
목록
 2020 WTCR 8전 인제 스피디움에서 …
 쉐보레, 11월 수입차 브랜드 톱5 …
 오토메이션애니웨어, 맥라렌과 F…
 인제스피디움, 호텔 4성급 재선…
 케냐, 뉴질랜드, 일본 2020 WRC 캘…
 오일나우 ‘데이터 플랫폼’ 출…
 12월 13일 ‘KARA PRIZE GIVING’ 개최
 한국지엠, 11월 판매 전월 대비 14…
 쉐보레 ‘아듀 2019! 쉐비 윈터 페…
 2019 SR Special ⑤ 슈퍼6000 시리즈에…

인디고 최…

현대 WRT, 201…

2019 한중일 …

오트 타낙,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