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TEST NEWS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CJ로지스틱스 레이싱, 6000 클래스 2연속 8위
입력 2019-06-19 22:41:56 l 최종 수정 2019-06-19 22:41:56

CJ로지스틱스 레이싱 팀의 황진우와 이정우가 616일 전남 영암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15.615km)에서 열린 2019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ASA 6000 3라운드에석 각각 8, 12를 기록했다.
 
두 선수는 예선에서 각각 17, 19위에 그쳐 하위권에서 출발했다. 결승 초반 경합 과정에서 추돌로 인해 둘 모두 경주차에 손상을 입기도 했지만,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18랩을 완주하여 순위를 끌어올리는데 성공했다.
 
 
이로써, 시즌 종합 순위에서 각각 9, 16위로 중위권에 오르며 시즌 중후반부 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 팀 부문에서는 6위로 역시 중위권에 안착했다. 황진우는 매 경기 꾸준히 톱10 안에 이름을 올리며 포인트를 쌓고 있다. 올해 처음 ASA 6000 클래스에 출전한 영건 이정우 역시 점권 진입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GT1 클래스에 출전 중인 강진성은 개막전 9위 이후 2라운드 리타이어, 3라운드 13위로 2경기 연속 득점을 올리지 못했지만, 다음 경기에서 분위기 쇄신을 노리고 있다.
 
2019 시리즈 9라운드 중 초반 3라운드를 마친 CJ로지스틱스 레이싱 측은 선두권과의 격차를 실감하고 있으나 좀 더 세밀하게 준비해 순위를 올리겠다고 밝혔다.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4라운드는 76일 토요일 강원도 인제 스피디움에서 나이트 레이스로 펼쳐진다. 결승 경기는 슈퍼레이스 공식 홈페이지, 유튜브, 페이스북, 네이버tv, Tving 을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service@trackside.co.kr, 사진/CJ로지스틱스 레이싱
[CopyrightRACEWEE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금호타이어, 중국법인 수익성 개선 신호탄 마제스티9 발표
다음글 비트알앤디 조선희 슈퍼레이스 GT1 3라운드 2위 입성
 
목록
 인디고 최명길, FIA GT 월드컵 예…
 그린카와 기아차 공동 캠페인 펼…
 쉐보레, 부평구청장에 트래버스 …
 ‘페라리 로마’ 이탈리아 로마…
 한국카앤라이프, 경기자동차과…
 쉐보레, 자동차안전도평가 20주…
 그린카 ‘제주를 그린존’ 오픈
 금호타이어 ‘찾아가는 청소년 …
 현대 WRT, 2019 WRC 매뉴팩처러즈 챔…
 한국타이어 트럭·버스용 타이어…

인디고 최…

현대 WRT, 201…

2019 한중일 …

오트 타낙,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