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캐딜락 6000 8라운드 포디엄 드라이버들
입력 2018-10-28 10:16:22 l 최종 수정 2018-10-28 10:16:22

2018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캐딜락 6000 포디엄 드라이버는 장현진(가운데), 정의철(왼쪽), 야나기다 마사타카. 서한-퍼플모터스포트 장현진은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열린 8라운드 예선에서 캐딜락 6000 첫 폴포지션을 기록했다. 캐딜락 6000 우승은 나이트 레이스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 지난해 GT1 챔피언 드라이버를 배출한 서한-퍼플모터스포트는 캐딜락 6000 클래스에 진출한 올해 8라운드 중 3, 2PP를 작성했다. 2016 챔피언 정의철은 2018 시리즈 8라운드에서 우승 없이 세 차례 2위에 올랐다.
 
박기현(gokh3@naver.com), 사진/슈퍼레이스 오피셜 포토 오환, 김성배
[CopyrightRACEWEE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이데 유지, 4년 연속 최종전 우승
다음글 김효겸과 이서영, BMW M4 예선 1, 2위
 
목록
 현대 WRT, 2019 WRC 매뉴팩처러즈 챔…
 한국타이어 트럭·버스용 타이어…
 인디고 레이싱 2019 FIA GT 월드컵 …
 인제스피디움, 2019 코리아 유니…
 캐딜락 ‘CADILLAC X HERO’ 캠페인 …
 쉐보레 ‘CU Again 2019’ 서비스 캠…
 KARA, 여성 모터스포츠 인구 확대 …
 아트라스비엑스 모터스포츠 2020 …
 한국타이어 전기버스 전용 타이…
 2019 윈터 캐딜락 오너 케어 서비…

현대 WRT, 201…

2019 한중일 …

오트 타낙, …

한국 대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