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슈퍼레이스 GT 스타 임민진, 고다을
입력 2018-06-03 11:31:58 l 최종 수정 2018-06-03 11:31:58

2018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GT 클래스 핫이슈 메이커 임민진(원레이싱, 오른쪽)과 고다을(준피티드 레이싱). 빼어난 미모만큼 남다른 열정과 패기로 무장한 이들은 국내 정상급 GT 드라이버들이 출전하는 순위 경쟁의 장에서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올해 들어 더욱 안정된 레이스 운영능력을 펼치고 있는 임민진과 고다을. 레이싱 트랙에서는 양보 없는 한 판 승부의 라이벌이지만, 헬멧을 벗으면 친자매처럼 다정하다. 622, 슈퍼레이스 GT 워밍업 주행을 마친 두 선수가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 피트에서 함께 포즈를 취했다.
 
RACEWEEK NEWS, 사진/정인성(nsdolti@gmail.com)
[CopyrightRACEWEE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비트알앤디 남기문 2018 슈퍼레이스 GT 첫 우승
다음글 쉐보레, 지역 사회와 기업이 함께 걷기대회 참가
 
목록
 레디컬 컵 아시아 창설전에서 손…
 한국타이어, 르노 그룹 '최고의 …
 카오디오 EMMA, 2018 서울오토살롱 …
 레디컬 컵 아시아 창설전 KIC에서…
 슈퍼레이스 RD4 ‘섬머 페스티벌…
 한국타이어, 레디컬 코리아 컵에…
 페라리,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4…
 티스테이션, 여름 맞이 ‘쿨 썸…
 TCR코리아, 2018 시리즈 티켓 판매 …
 페라리 베텔, 실버스톤에서 F1 통…

레디컬 컵 …

페라리 베…

슈퍼스타 …

슈퍼레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