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TEST NEWS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한국지엠, 군산공장 폐쇄 결정
입력 2018-02-13 14:35:43 l 최종 수정 2018-02-13 14:35:43
한국지엠이 올해 5월 말까지 군산공장에서의 생산을 중단하고, 공장을 폐쇄하기로 결정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결정에 대해 한국지엠은 군산공장은 최근 3년간 가동률이 약 20%에 불과한데다 계속 하락해 지속적인 공장 운영이 불가능한 상황에 이르렀다면서 지난 몇 년 동안 심각한 손실을 기록한 한국지엠의 경영 실적을 면밀하게 검토한 후 내려진 것이라고 설명했다.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은 이번 조치는 한국에서의 사업 구조를 조정하기 위한, 힘들지만 반드시 필요한 우리 노력의 첫걸음이라며, “최근 지속되고 있는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기 위한 한국지엠 임직원, 군산 및 전북 지역 사회와 정부 관계자의 헌신과 지원에 대해 충분히 인식하고 있다고 말했다. 더불어 전환 과정에서 영향을 받게 될 직원들을 위해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GM은 전 세계적으로 부진한 실적을 기록한 사업장에 대해 적극적으로 사업 구조를 개편해 왔으며, 현재 한국지엠을 위한 해결책 마련에 집중하고 있다.
 
배리 엥글 GM 총괄 부사장 겸 해외사업부문 사장은 한국지엠과 주요 이해 관계자들은 한국에서의 사업 성과를 개선하기 위한 긴급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한, “GM은 글로벌 신차 배정을 위한 중요한 갈림길에 있으므로, 한국지엠의 경영 정상화와 관련하여 GM이 다음 단계에 대한 중대한 결정을 내리는 2월 말까지 지속적인 논의를 통해 의미 있는 진전을 이뤄내야만 한다고 말했다.
 
이러한 조치에 따라 GM은 약 47,500만달러의 비현금 자산상각과 37,500만달러 규모의 인건비 관련 현금 지출을 포함, 최대 85,000만달러의 지출을 예상하고 있다. 이러한 지출은 대부분 20182분기 말까지 반영되며, 이는 특별 지출로 인식되어, EBIT 조정 및 EPS 희석 조정 실적에서 제외된다.
 
인천에 소재한 한국지엠은 2002년 설립 이후 지난 16년간 완성차 1천만대를 생산하는 등 한국 경제 및 자동차 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해 왔으며, 현재 약 20만 명의 직간접 고용을 뒷받침하고 있다. 한국지엠은 2017년에 국내에서 132,377대의 승용차를 판매했으며, 세계 120개국에 392,170대의 승용차를 수출했다.
 
RACEWEEK NEWS, 사진/한국지엠
[CopyrightRACEWEE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금호 컨셉타이어 본 ‘독일 iF디자인 어워드’ 수상
다음글 2018 KSF에 모닝 챌린지 레이스 신설
 
목록
 TCR 코리아, 아프리카TV에서 생중…
 캐딜락 코리아, ‘캐딜락 하우스…
 2018 KSAE 그랑프리에서 대림대학…
 캐딜락, CT6 모델 류준열과 새 광…
 WTCR 1위 G. 타르퀴니 TCR 코리아에 …
 (주)포스트엑스, KARA 오피셜에 안…
 한국자동차공학회, 2018 대학생 …
 쉐보레, 대규모 전시장 마케팅 …
 포르쉐, WRC 독일 랠리에 스페셜 …
 GT 드라이버 이정우, 캐딜락 6000…

GT 드라이버…

인제 레이…

톰앤톰스 …

서한-퍼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