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HER NEWS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쉐보레 트랙스, LT 코어 트림 출시
입력 2018-01-05 11:52:16 l 최종 수정 2018-01-05 11:52:16

쉐보레가 소형 SUV 더 뉴 트랙스(The New Trax)에 탁월한 가성비를 더한 LT 코어 트림을 추가하고 오늘부터 계약을 접수한다.
 
새로 출시한 LT 코어(Core) 트림은 핵심, 주요 가치를 의미하는 영단어 뜻 그대로 고객 선택 비중이 높은 필수 사양들을 모아 사양 가치 대비 매력적인 가격으로 상품성을 극대화했다.
 
LT 코어 트림은 지난해까지 LT 디럭스에 120만원 스타일 패키지 옵션으로 제공됐던 프로젝션 헤드램프, LED 주간주행등 및 포지셔닝 램프, 18인치 컨티넨탈 타이어와 알루미늄 휠 등 주요 외관 사양을 기본으로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업그레이드된 외관 스타일에 더해 오토라이트 콘트롤과 크루즈 콘트롤 등 LT 디럭스에서 적용됐던 편의 사양을 기본으로 채택해 운전 편의성을 높였다.
최상위 트림인 프리미어 모델에서 선보였던 고급 외관 사양과 편의 사양을 기본 적용한 LT 코어 트림은 크게 개선된 상품성에도 불구하고 기존 LT 디럭스 모델 대비 약 15만원 인하된 가격으로 출시되며 사양 가치를 상회하는 가격 경쟁력으로 무장했다.
 
이와 함께 트랙스 LT 트림에는 직물 시트를 대체해 LT 디럭스 트림부터 제공됐던 젯 블랙 인조 가죽시트를 가격 인상 없이 기본 사양으로 확대 적용해 실속형 모델의 가치를 높였으며, 마이링크 및 세이프티 패키지의 가격을 각각 5만원씩 인하했다.
 
쉐보레는 지난해 4월 더 뉴 트랙스의 기존 LTZ 트림을 대체하는 프리미어 트림을 신설하고 고객 선호에 따른 패키지 구성으로 1.4리터 가솔린 터보 모델과 1.6리터 디젤 모델의 최고 가격을 각 29만원 인하한 바 있다.
 
또한, 경제성과 펀 드라이빙을 실현한 6단 수동변속기 모델을 기존 자동변속기 모델보다 160만원 저렴한 1,695만원부터 판매하는 등 공격적인 가격 정책으로 트랙스의 내수 시장 성장에 주력하고 있다.
 
쉐보레 더 뉴 트랙스의 가격은 1.4리터 가솔린 터보 LS 수동 1,695만원, LS 1,855만원, LT 2,115만원, LT 코어 2,180만원, 퍼팩트 블랙 2,386만원원이며, 1.6리터 디젤 LS 2,095만원, LT 2,365만원, LT 코어 2,430만원 등이다
 
RACEWEEK NEWS, 사진/한국지엠
[CopyrightRACEWEE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한국타이어 2018 디자인 이노베이션 프로젝트 스타트
다음글 캐딜락, 브랜드 최초 연간 판매 2,000대 돌파
 
목록
 금호타이어, 추석맞이 안전점검 …
 캐딜락, 천안전시장 신규 오픈
 페라리 몬자 SP1과 SP2 모델 최초 …
 밸런스온, 2018 대한민국브랜드 …
 한국타이어, IAA 상용차 전시회 20…
 2018 두카티 코리아 트랙데이 열…
 서킷의 승부사 윤세진, 영면의 …
 한국타이어, S.C.C. 나폴리와 공식…
 쉐보레,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
 키미 라이코넨, 페라리 떠나 친…

키미 라이…

GT 드라이버…

인제 레이…

톰앤톰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