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TEST NEWS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한국지엠 노사, 2017년 임금교섭안 잠정 합의
입력 2017-12-30 13:23:23 l 최종 수정 2017-12-30 13:23:23

한국지엠주식회사 노사가 1230‘2017년 임금교섭잠정 합의를 이끌어냈다.
 
한국지엠은 1229일 열린 25차 교섭을 통해 기본급 50,000원 인상, 격려금 600만원(지급 시기는 2018214, 성과급 450만원(지급시기는 201846) 등 임금 인상과 미래발전전망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올해 임금교섭 잠정 합의안을 도출해냈다.
 
한국지엠은 노사가 함께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 교섭을 통해 장기적인 사업 수익성과 미래 경쟁력 확보에 나서기 앞서 2017년 임금교섭을 마무리 짓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한국지엠 노사는 523일 첫 상견례 이후 총 25차수의 교섭을 통해 이번 잠정 합의안을 이끌어냈다.
 
인천에 본사를 두고 있는 한국지엠은 2002년에 설립됐다. 현재 16천여 명의 직원들을 고용하고 있는 한국지엠은 2016년 국내시장에서 18275대를 판매했으며, 전 세계 약 120여 개국에 완성차 및 CKD 방식으로 100만대 이상을 수출했다. 한국지엠의 제품 라인업은 쉐보레 제품과 경상용차 다마스와 라보로 구성돼 있다.
 
RACEWEEK NEWS, 사진/한국지엠
[CopyrightRACEWEE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쉐보레, 슈퍼 세이프티 페스티벌로 판매 강화
다음글 한국타이어, 2018 나눔 캠페인에 성금 전달
 
목록
 금호타이어, 추석맞이 안전점검 …
 캐딜락, 천안전시장 신규 오픈
 페라리 몬자 SP1과 SP2 모델 최초 …
 밸런스온, 2018 대한민국브랜드 …
 한국타이어, IAA 상용차 전시회 20…
 2018 두카티 코리아 트랙데이 열…
 서킷의 승부사 윤세진, 영면의 …
 한국타이어, S.C.C. 나폴리와 공식…
 쉐보레,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
 키미 라이코넨, 페라리 떠나 친…

키미 라이…

GT 드라이버…

인제 레이…

톰앤톰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