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TEST NEWS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한국지엠, 내수와 수출 동반 상승세
입력 2017-12-01 15:44:57 l 최종 수정 2017-12-01 15:44:57

한국지엠주식회사가 11월 한 달간 총 42,543(완성차 기준 : 내수 10,349, 수출 32,194)를 판매했다.
 
한국지엠은 11월 내수판매는 전년 동월 대비 감소했으나, 연말 성수기에 맞춘 공격적인 프로모션에 힘입어 카마로를 제외한 전차종 판매가 증가, 전월 대비 34.9% 증가한 실적으로 시장 반등에 시동을 걸었다.
 
쉐보레 크루즈는 821대가 판매되며 지난달보다 176.4% 증가하는 실적을 기록했다. 크루즈는 11월부터 높은 실주행 연비와 발군의 주행성능을 선사하는 디젤 모델 출시를 통해 제품 라인업을 확장한 바 있으며, 합리적인 가격의 가솔린 모델과 함께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혀 출시 초기 수준의 시장 반응을 되찾았다.
 
주력 제품군의 내수 판매 또한 반등세로 돌아섰다. 주력 모델인 스파크와 말리부, 트랙스는 지난달 대비 각각 17.9%, 25.0%, 46.1% 신장했으며, 임팔라와 올란도는 동시에 64% 이상 판매량이 늘어나며 실적 회복에 기여했다.
 
한국지엠 영업, 마케팅부문 데일 설리번 부사장은 강력한 연말 고객 사은 프로모션에 대한 시장 반응을 바탕으로 위축된 실적의 돌파구를 마련했다, “12월에는 보다 경쟁력 있는 판매 촉진 활동으로 성원에 보답하는 한편, 제품 경험 확대를 위한 스마트 시승 센터를 지속적으로 확충해 제품의 강점을 널리 알릴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지엠의 11월 완성차 수출은 32,194대를 기록했다. 올해 11월까지 누적 판매실적은 총 479,058(내수 120,525, 수출 358,533, CKD 제외)이다.
 
RACEWEEK NEWS, 사진/한국지엠
[CopyrightRACEWEE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알파로메오, 2018 F1 그랑프리로 복귀
다음글 쉐보레, ‘메리 쉐비 크리스마스’ 이벤트 펼쳐
 
목록
 ‘포천 레이스웨이’ 공식 출범 …
 2018 레디컬 컵 아시아 윈터 프로…
 2018 24시 시리즈 미국전 이번 주…
 2018 슈퍼스타드리프트챌린지 2라…
 쉐보레, 어린이 대상 전자기기 …
 한국자동차공학회, 2018 추계학술…
 오일나우, 전국 기름값 인하 동…
 금호타이어, ‘함께 Green 희망의 …
 제2회 판교자율주행모터쇼 대학…
 제2회 판교자율주행모터쇼, 네트…

아트라스BX,…

비트알앤디…

캐딜락 6000 …

김효겸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