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TEST NEWS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GM, 해외사업부문과 남미부문 통합 총괄 임원 선임
입력 2017-10-08 15:41:10 l 최종 수정 2017-10-08 15:41:10

제너럴모터스(GM)가 해외사업부문(GM International)과 남미부문(GM South America)의 새 총괄 임원에 배리 엥글(Barry Engle) GM 총괄 부사장 겸 GM 남미부문 사장을 내년 11일부로 선임한다고 발표했다.
 
배리 엥글은 올해 말 은퇴를 앞둔 스테판 자코비 사장의 뒤를 이어 내년부터 남미부문을 통합한 새 GM 해외사업부문을 책임지며, 북미와 중국을 제외한 전 세계 시장을 관장하게 된다. 자코비 GM 총괄 부사장 겸 GM 해외사업부문 사장은 20138월부터 GM의 해외사업부문을 이끌어왔다.
 
미국 디트로이트에 주재하게 될 배리 엥글 사장은 새 사업부문의 수장으로서 국가별로 경쟁 시장에서의 수익성 증대와 성장 강화를 주도할 예정이다.
 
매리 바라 GM 회장 겸 CEO자코비 사장의 공헌과 해외사업부문 사업구조 재편을 이끌어 온 점을 높이 평가한다두 지역 사업부문을 통합하는 리더십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경영 효율을 이끌어 내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20159GM에 합류해 남미부문 사장을 맡아 온 배리 엥글 사장은 미국 브리검영대학교에서 경제학 학사 학위를 받았고, 펜실베니아 주립대학교 와튼스쿨에서 경영학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한편, 한국지엠은 9월 한 달간 총 40,264 (완성차 기준, 내수 8,991, 수출 31,273)를 판매했다. 최근 급격한 성장세를 보이는 소형 SUV 시장에서 특유의 실용성과 SUV 감성을 바탕으로 선전 중인 쉐보레 트랙스는 9월에 1,213대 판매를 기록하며 전년 동월 대비 39.4% 증가세를 보였다.
 
한국지엠 영업, 마케팅부문 데일 설리번 부사장은 새롭게 재편된 소형 SUV 시장에서 트랙스가 계속해서 선전하며 특별한 상품성을 입증 받고 있다“10월은 고객에게 최대의 혜택을 드리는 한국지엠 출범 15주년 특별 프로모션을 통해 실적 반등의 발판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RACEWEEK NEWS, 사진/한국지엠
[CopyrightRACEWEE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캐딜락, 브랜드 출범 이래 최대 월간 판매실적 경신
다음글 대구 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에서 KARA 짐카나 개최
 
목록
 금호타이어, 추석맞이 안전점검 …
 캐딜락, 천안전시장 신규 오픈
 페라리 몬자 SP1과 SP2 모델 최초 …
 밸런스온, 2018 대한민국브랜드 …
 한국타이어, IAA 상용차 전시회 20…
 2018 두카티 코리아 트랙데이 열…
 서킷의 승부사 윤세진, 영면의 …
 한국타이어, S.C.C. 나폴리와 공식…
 쉐보레,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
 키미 라이코넨, 페라리 떠나 친…

키미 라이…

GT 드라이버…

인제 레이…

톰앤톰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