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CING NEWS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2017 슈퍼레이스 캐딜락 6000 중국전 취소설 대두
입력 2017-07-17 22:51:18 l 최종 수정 2017-07-17 22:51:18

2017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캐딜락 6000 중국전 취소설이 피어오르고 있다. 922~24일로 계획된 일정에 차질이 생길 것이라는 전망과 함께 국내 모터스포츠계 일각에서 이 같은 화두가 번지고 있는 중이다.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주관사 ()슈퍼레이스(대표 김준호)가 캐딜락 6000 중국전에 부여한 의미는 남다르다. 지난해부터 슈퍼레이스를 보다 널리 알리기 위해 쑤허웨이츠라는 중국 브랜드 명을 론칭한 점에서 미루어 짐작할 수 있다.
 
올 시즌에는 특히 TCSA, 아우디 R8 LMS 컵 등을 서포트 레이스로 거느리고 상하이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슈퍼레이스가 단독 개최하겠다고 밝혀 주목을 받았다.
 
그러나 사드(THAAD) 국내 배치 이후 복잡하게 얽히고 있는 한중 관계의 여파는 슈퍼레이스 중국전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는 분석이다이에 대한 대비책으로 ()슈퍼레이스는 캐딜락 6000 중국전을 취소하고, 나이트 레이스 이후 더블 라운드를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수정안으로 운영될 경우 용인 스피드웨이에서의 6전 또는 최종전이 더블 라운드 무대가 될 가능성이 높다. 당초 예정된 일정을 변경하기가 쉽지 않은 상황에서 이미 확보된 서킷을 활용하는 것이 혼선과 비용부담을 줄일 수 있는 방안이기 때문이다.
 
이와 관련해 ()슈퍼레이스는 현재 공식적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한편, ()슈퍼레이스는 2013년부터 국외 투어 레이스에 적지 않은 공을 들여왔다. 슈퍼레이스 아시아 라운드를 목표로 중국과 일본의 주요 서킷을 순회하며 슈퍼6000(현 캐딜락 6000) 클래스를 소개해온 것이다.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슈퍼레이스가 방문한 국외 서킷은 중국 천마산, 광둥, 상하이, 주하이와 일본 오토폴리스, 스즈카, 후지 등 7. 그러나 ()슈퍼레이스는 2017 시리즈 개막에 앞서 국내 경기 활성화를 위해 국외 대회 3전을 1전으로 줄인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슈퍼레이스 고위 관계자는 기자와 만난 자리에서 시리즈 운영방안을 일부 변경해 올해부터는 유의미한국외 레이스만 추진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2017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시리즈 4전은 지난 주말 KIC에서 아시아 모터스포츠 카니발로 개최되었다. 다음 이벤트는 812일 제6회 나이트 레이스. 이후 캐딜락 6000 시리즈 6~8전 캘린더와 서킷은 시간을 두고 지켜봐야할 것으로 전망된다.
 
박기현(gokh3@naver.com), 사진/이명재(MJ CARGRAPHY)
[CopyrightRACEWEE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캐딜락 6000 중국전 취소, 최종전서 더블 라운드 운영
다음글 원레이싱 이원일 2017 GT2 3승
 
목록
 수퍼스타 드리프트 챌린지 공식 …
 한국지엠, 누적 생산 1천만대 돌…
 수퍼스타 드리프트 챌린지, KARA …
 한국지엠, 카허 카젬 신임 사장 …
 한국타이어, 무디스∙S&P 신용등…
 야나기다 마사타카 캐딜락 6000 …
 KARA, 짐카나 국제 대회 연다
 서한-퍼플 레드 첫 원투, 쉐보레 …
 영남대 YUSAE 팀 2017 대학 자작차 …
 엑스타 레이싱 정의철, 나이트 …

KARA, 짐카나…

페라리 듀…

토요타 루…

슈퍼챌린지…
2017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1 4월 14~16일 용인
2 5월 12~14일 KIC
3 6월 16~18일 용인
4 7월 14~16일 KIC
5 8월 11~12일 인제 스피디움
6 9월 1~3일 용인
7 9월 22~24일 중국 상하이
8 10월 27~29일 용인
2017 KSF 챌린지 레이스
1 5월 27일 인제 스피디움
2 6월 25일 인제 스피디움
3 8월 5일 인제 스피디움
4 8월 27일 인제 스피디움
5 10월 TBA
6 11월 4일 인제 스피디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