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ITY NEWS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엑스타 레이싱 김진표, 슈퍼6000 오프닝랩에서 대형 사고
입력 2015-04-12 16:29:53 l 최종 수정 2015-04-12 16:29:53






2015 CJ 헬로모바일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슈퍼6000 개막전 오프닝랩에서 대형 추돌사고가 일어났다. 사고에 휘말린 드라이버는 엑스타 레이싱팀 감독 겸 드라이버인 김진표.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KIC) 3에서 경주차의 기술적 결함을 보인 김진표의 경주차는 앞서 달리던 황진우와 정연일의 스톡카를 들이받았다. 이후 김진표의 경주차는 KIC 펜스를 넘어간 뒤 방송 카메라 포스트 앞에서 멈추었다. 사고 후 김진표는 곧 병원으로 후송되었다. 엑스타 레이싱팀 측은 “현재 김진표는 별다른 외상없이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전해왔다.
 
(KIC) 박기현(gokh3@naver.com), 사진/슈퍼레이스
[CopyrightTracksid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아트라스BX, 슈퍼6000 원투 피니시
다음글 아트라스BX, 슈퍼6000 예선 원투
 
목록
 KARA,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와 업…
 2020 EV 트렌드 코리아 9월 4일 오…
 쉐보레 트래버스 수입 대형 SUV 1…
 금호 엑스타 레이싱 토탈엘앤씨…
 한국타이어 ‘벤투스 더 프리미…
 루이스 해밀턴 영국 그랑프리 폴…
 한국지엠 7월 내수판매 전년 동…
 한국타이어 2분기 매출액 1조 3,67…
 쉐보레 KSQI 1위 기념 ‘썸머 페스…
 엑스타 정의철 슈퍼6000 2차 테스…

루이스 해…

팀106 류시…

인제스피디…

한국타이어…